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7년근 산양삼 술 병입

잡문

by Louis Kim 2019.05.12 15:13

본문

7년근 산양삼 세 뿌리로 담갔던 술을 100일이 지나고 병에 내렸다.

 

7년근 산양삼 3 뿌리
7년근 산양삼 주

 

이렇게 담갔던 산양삼주를 100일이 지나고 병으로 내렸다.

6개월 정도 두면 더 잘 우러나지 않겠느냐고 하긴 하던데 일단 내리고 재탕 주입을 하기로 했다.

 

7년근 산양삼주

 

2.7리터 정도 되는 원주의 양인데 산양삼이 차지하는 부피가 얼마 안 되기 때문에 거의 원주 양 그대로 나온 듯.

향이 약간 아쉬운 감이 없지 않다.

산삼과 산양삼의 차이인가... 싶기도 하고...

도라지 처럼 색이 우러나지는 않는다.

고급진 산삼의 향기가 아니라서 약간 실망.

후숙을 좀 하면 나아질 수 있을지 관찰할 예정.

 

'잡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Web Front-end 갱신 프로젝트  (0) 2019.05.22
7년근 산양삼 술 병입  (0) 2019.05.12
모카포트  (0) 2019.05.12
D800 생존 테스트  (0) 2019.02.19
돈나무 새순  (0) 2019.02.19
이마트 광어회 반값  (0) 2019.02.19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