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여행자 구경꾼

담양 쪽으로...

Bicycle2018.05.25 14:12

겨울철이 지나면서는 북풍이 무서워서 북쪽 방향으로는 잘 안가게 된다.

봄이 왔으니 북쪽으로도 나가 봐야지.









그저 열심히 달리기만 했더니 사진이 겨우 한 장.

신나게 달리기만 해도 될 정도로 편한 길이다.

주변 자연이 참 좋은 길.










집에서 사무실 가는 길이 참 운치가 있다.

이런 건 망원 렌즈가 필요하다.

아침 정면에서 달려드는 햇살을 피해 걸을 수 있어서 좋다.










양고기 먹다 보니 샤슬릭이 먹고 싶어진다.











알로에 꽃대가 올라왔는데 꽃이 확 벌어지지 않고 그냥 밑에서부터 하나씩 시들어 말라가며 없어진다.










돈나무 새싹.


'Bicycl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리고, 치고, 자르고, 굽고...  (0) 2018.06.14
613 지방선거 휴무 기념 꽃구경 라이딩  (0) 2018.06.14
담양 쪽으로...  (0) 2018.05.25
5월인데 아직 쌀쌀하네.  (0) 2018.05.25
유채꽃과 함께 더운 봄날  (0) 2018.04.23
개나리 시즌, 유채는 아직...  (0) 2018.03.26

댓글이 없습니다.

Prev 1 ··· 3 4 5 6 7 8 9 10 11 ··· 261 Next